콘텐츠

민주인권기념관을 말하다 - 김언경

2020-01-13
조회수 24


민주언론시민연합, 약칭 민언련의 김언경 사무처장을 만났습니다. 

민주인권기념관을 말해달라는 요청에, 그는 민주화운동 역사에서의 언론인의 역할에 대해 잘 기록해달라고 당부했네요. 


"항상 모든 독재자들은 언론을 장악했고, 

그 안에서 많은 언론인들이 침묵하고 굴종하고 주구 노릇을 하기도 했지만 

반면 참 언론인의 정신으로 항거하고 투쟁해온 분들도 있습니다. 


민주인권기념관 하면 남영동 대공분실이 가장 먼저 떠오르기 때문에, 

이 공간에 다녀간 수많은 민주화인사 중 언론인들에 대한 기록도 제대로 남겨지길 바랍니다" 


- 기획: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기념관추진단 

- 제작: 김희철 감독

0 0